메뉴

충북도, 7개 사업에 458억 지원...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사업 선정

URL복사

 

[뉴시니어 = 구재숙 기자] 충청북도 (도지사 이시종)은 2021년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사업으로 7개 사업에 458억 원(도비 133, 시군비 등 325)을 투입한다.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사업은 충북도내 저발전 지역의 사회기반시설을 개량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심사를 거쳐 7개 사업을 선정했다.

 

 

지역별로 △제천시 아열대스마트농장 조성사업 △보은군 속리산 말티재 권역 주차시설 조성사업 △옥천군 옥천읍 동서 간 생활축 이음사업 △영동군 추풍령 급수탑 공원 활성화 사업 △증평군 스포츠뉴딜 기반조성 사업 △괴산군 국제유기농생명 살림문화원 건립사업 △단양군 시루섬 생태공원 진입 교량사업이다.

 

충북도균형발전위원회는 시군에서 전문가 상담과 관련 부서 검토를 통해 사업내용의 타당성과 창의성, 적절성 등을 고려해 최종 확정했다.

 

충북도 관계자 이시종 도지사는 “이번에 선정한 7개 사업이 도내 지역격차 완화와 실질적인 지역발전 기반을 다지는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NEWS

더보기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