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컬쳐

전체기사 보기

장흥 물축제서 '손석우 가요제' 열려

김성 군수 "문화와 예술의 고장 장흥의 큰 자랑"

[뉴시니어 = 노태영 기자] 전남 장흥군(군수 김성)은 지난 2일 손석우 가요제가 ‘정남진 장흥 물축제’ 주무대에서 열렸다. 손석우 가요제는 장흥군 출신 故 손석우 작곡가를 추모하기 위해 만든 가요 경연대회로 이날 본선 무대에는 예심을 통해 선발된 10명의 참가자가 출연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영예의 대상은 서울 금천구 출신의 심원용(38세, 남) 씨가 차지하며 상금 700만원을 받았고, 우수상은 정재운(30세, 남), 장려상은 송우주(37세, 남), 인기상은 손세운(39세, 남) 씨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부상으로 우수상은 200만원, 장려상과 인기상은 각 10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이날 초대가수로 무대에 오른 김희재(미스터트롯), 최진희, 현진우, 오길영 씨는 관객의 호응을 받으며 가요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김성 장흥군수는 “손석우 작곡가는 문화와 예술의 고장 장흥의 큰 자랑”이라며, “앞으로 지역의 문화·예술인을 기리는 선양사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손석우 작곡가는 ‘노오란 샤쓰의 사나이’, ‘청실 홍실’, ‘이별의 종착역’, ‘꿈속의 사랑’, ‘우리 애인은 올드 미스’ 등 주옥같은 명곡을 만들었다. 1950년대부터 수많은 명




NEWS

더보기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