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뉴스

아이준안과, 시니어 케어 브랜드 비지팅엔젤스와 업무협약 체결

이윤서 기자 아이준안과, 시니어 케어 브랜드 비지팅엔젤스와 업무협약 체결

[뉴시니어 = 이윤서 기자] 아이준안과는 비지팅엔젤스와 함께하는 가치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비지팅엔젤스는 시니어들의 윤택한 삶을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니어 케어 브랜드로, 방문 요양과 방문 간호 등의 엔젤 서비스를 비롯해 개개인에 최적화된 플래닝을 통해 케어링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중 엔젤 서비스는 고객이 편안하고 친근한 가정에서 라이프 스타일을 유지할 수 있게 하는 개인 케어 서비스로, 간병인이 하루에 몇 시간에서 24시간까지 다양한 개인 간호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지낼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아이준안과는 이러한 비지팅엔젤스의 가치와 활동에 부합할 수 있도록, 이번 MOU를 통해 시니어들에게 제공할 수 있는 최선의 의료서비스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협약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시니어들에게 더욱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이준안과 김영준 대표원장은 “비지팅엔젤스와의 업무협약으로 시니어 치과 진료에 대한 전반적인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며 “비지팅엔젤스의 체계적인 시스템과 아이준안과의 의료 서비스를 통해 시니어들이 적절한 시기에 최선의 맞춤 의료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

더보기
김교흥 의원, 제3연륙교 착공.경인고속도로 일반화구간 국비지원 요구
김교흥 의원, 제3연륙교 착공.경인고속도로 일반화구간 국비지원 요구 [뉴시니어 = 이윤서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교흥 국회의원(인천 서구갑)은 3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인천 제3연륙교 착공을 위한 절차 진행과 경인고속도로 일반화구간의 ‘제4차 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 지정을 요구했다. 인천 제3연륙교 사업은 인천국제공항이 위치한 영종과 청라 지역을 연결하는 다리 건설 사업으로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그동안 국토교통부와 인천대교 운영사업자 간 손실보전금 분쟁으로 환경영향평가 및 공유수면 점용∙사용 허가 등 진행 절차가 막혀있었다. 김교흥 의원은 국제상업회의소(ICC)의 손실보전금 판결 직후 막혀있던 인허가 절차를 다시 재개하도록 국토교통부와 협의해왔다. 이날 회의에서 김교흥 의원은 “제3연륙교의 올해 착공을 위해 국토부, 인천시, 인천대교사업자 간 소실보전에 대한 3자 협약이 조속히 체결되어야 한다.”고 주장했고, 국토부 김상도 항공정책실장은 “빨리 협약서를 맺을 수 있도록 진행하겠다.”고 답변했다. 경인고속도로 일반화구간 지하화공사에 국비지원도 요구했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5년 주기로 ‘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를 지정하고 개선 사업에 국비 지원을 하고 있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세 번에 걸친 교통혼잡도로 지정에서 부산 11건, 대구 10건, 울산 8건, 대전과 광주 7건에 비해 인천은 2건에 불과했다. 김 의원은 “인천 인구가 점차 늘어남에 따라 교통 혼잡이 더욱 극심해지고 있다.”며, “교통혼잡도로 지정에 인천을 차별해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현재 진행 중인 제4차 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 지정에 경인고속도로 일반화구간이 반영되어야 한다.”고 강조했고,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황성규 상임위원은 “적극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포토

더보기

컬쳐

더보기